영선이와 준우네집

 

준우와 영선이네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....^^

"지금 개편중이에요. 안들어가거나 망가지는 메뉴가 나올 수 있어요."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히히 이 말은 보험입니다...^^

M:0 / G:1

 HOME

 준우네

 영선이네

 사진관

 뫼오름

 방명록

 게시판

 검색

 

 우리들이야기

 

 

 



1911

답변 메일 받기   
19.김태훈      2006/10/24
안녕하세요.

저는 대학생입니다. 얼마전에 수업에서

the lottery를 배웠는데요-

이 소설이 그 시대의 사회에 전하는

교훈에 대한 질문을 교수님께서 던지셨는데

소설의 메세지가 인간 내면의 포악함에 대한 것

이라는 것은 알겠는데- 그 시대(1948)와

연관 지어서는 잘 모르겠더라구요,

혹시 여기에 대한 자료있으시면

답변이나 이메일 부탁드립니다.

감사합니다. ^^


18.이준우      2005/07/06
광고 게시물의 급증으로
방명록을 회원제로 전환합니다.
도저히 어쩔 수 없군요.
회원가입 후에만 글을 쓸 수 있습니다.

17.이준우      2005/06/26
광고 올리시면 혼납니다.  이 번까지는 그냥 봐주는데 담번에 한 번 더 올리면 고발 들어 갑니다.  

지금까지 3번 올린 건 봐주겠고
이번 부터 카운트들어갑니다.

1. 대박, IP: 210.217.161.4 시간: 2005-06-26 03:33:50 --> IP를 보니 하나로 통신을 사용했군요...

증거로 삼기 위해 삭제하지 않고 쓰레기통에 보관합니다.

16.소연      2005/06/14
컴 포맷해서 즐겨찾기 해놓은거 없어졌었거든...
오늘 생각나서 네이버에 검색했는데 떡하니 뜨는거야 그래서 들어왔어...
잘 지내구 있지??
그때는 고마웠어...
오빠도 너도...
이제 종종 들어올께...

15.손 크리스토퍼      2005/04/14
그냥 지나가려다가 족적을 남깁니다.
법정스님이 쓰신 Walden 호수주위를 자주 산책하는 사람입니다.
글 올려주신 덕분에 새로운 느낌으로 Walden 을 걷습니다.
여전히 맑은물에 봄기운이 잔뜩 올라 있습니다.
차맛이 아주 좋은 날입니다.

14.박서현      2005/02/20
영선아,
사진 잘봤다...
맛난거 많이 만들어서 계속 올려라~
영선이 솜씨가 많이 늘었네..ㅎㅎ
-엄마 말씀-

첨으로 구경하구 간다.
회사컴은 버벅거려서 인터넷에 어려움이 많걸랑~
엄마가 어찌나 자랑을 하던지...-.-^
저번주에 영미언니네서 맛난거 많이 먹고왔지롱..
솜씨가 좀 늘긴 했더라.
암턴...
2005년 새해 건강하구 행복하길..
존 소식 기다리마..ㅋㅋ
-이상 박서현-

13.박동성      2005/01/31
2005년 내가 첫방명록이네~
처음 이란 뭐든지
존느낌인것 같아^^
뭐얏!!업데이트 많이 한줄알았는데
똑같잖아 ~~ㅎㅎ
담번에 기대할께~

12.박동성      2004/12/07
엄마가 구경시켜달래서
같이봤어^^
엄마가 좋다구 마니마니
사진도 올리고하래~~
부산 잘갔다오래!!

11.박동성      2004/11/11
누나랑 매형 잘들지내시죠..?
누나가 볼거 많다해서 왔는데
그렇게~썩~~ㅋㅋ^^
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..
건강조심하구요..
언제 한번 내려갈께요~

10.소연      2004/10/15
아까 내 홈피에 글남긴거 같았는데...
다시 가서 보니 없네...
흠...
왜 썼다 지웠어?
난 요즘 무지 힘들다...
일이 잘 안 돌아가네...
내일 산에 잘 갔다와~

9.소연     http://www.cyworld.com/begimilb 2004/09/24
너가 가르쳐주자마자 일등으로 달려와서 글 남기는데...
요기다 써두되는거야?
다 오빠 관계자인듯해서...^^
서울은 언제 오는거야? 내일 오나?
추석 잘 보내구~ 일 조금만 하길...
^^
또 올께~

8.재홍      2004/03/21
형 오랜만이네요
간만에 형 홈피 찾아왔는데
ㅎㅎ 아직도 예전에 제가 썼던 글이 마지막이네요
회사는 잘 다니고 계시죠?
메일로 쓸까 하다가
방명록으로도 함 남겨봅니다.
그럼 또 연락드릴꼐요~

7.재홍~     http://dgche 2003/06/23
음냐 형

6.김민경      2003/06/04
안녕하세요..
작년 이맘때쯔음 제주도학회에서 만났던 민경이에요~ 기억나실지.. *^^*
우연히 즐겨찾기에 오빠 홈피가 보이길래~
거의 일년만에 들어와 봤떠염~
움~ 먼가 많은 변화가 생긴거 같기두 하구염~ 훨훨~ 이뻐욤~
구럼.. 또 올께염~
건강히 이쁜 사랑 가꾸세욤~
빠2~

5.임재홍      2003/05/09
형 질문이 있는데요
형이 어제 주신 APM에서요
MySQL은 어떻게 설정해요?
제로보드 설치해보려했는데
DB name이랑 user, passwd 등
어떻게 설치하는지 잘모르겠습니다.
알려주세요~

4.임재홍      2003/04/24
헉...게시판에 글올렸더니 앞에 notice에

나오네요..죄송합니다...ㅡ,ㅡ;

형은 주로 게시판 어떤걸로 만드세요?

이지보드 쓰세요? 제로보드 쓰세요?

뭐가 좋죠?

강좌를 이상한 거 듣다보니...ㅡ,ㅡ;

3.임재홍      2003/04/24
안녕하세요

준우형~~

음...

웹을 두개나 운영하시다니...

부럽네요..

저도 빨리 연습해서 형처럼

멋쮠 홈피 만들어야 겠네요

그럼

자주 들를께요~

2.이현경      2003/04/12
안녕하세요?

일반화학실험하면서 착이온 농도를 이용한 평형상수 결정 실험원리를 찾아

여기저기 인터넷 검색하다가 좋은 자료 구했는데 홈페이지 서버를 찾을 수 없다기에

[이준우]라는 성함으로 검색해서 여기까지 왔습니다. ^^;

홈페이지 주소가 http://ecl.dongguk.ac.kr/~joonwoo 여기로 되있어서 서버를 찾을 수 없다 나왔네요

앞으로 실험한 자료같은 것도 올리실건가요? 제가 자주 이용할 것같네요 ^^

1.이준우      2003/04/04
방명록 열렸는데 아무도 안쓰네요.
아직 여기 들어오는 사람들이 없나요.
만드느라 힘들었는데....
많이들와서 써 주세요.

단 광고는 싫어요.



1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가사마이(靑)
 

 

 

준우와 영선이네 집

관리자 전자우편: joonwoo@hitel.net